[GERMAN MEDIA ART]전시는 2011년 서울스퀘어 미디어캔버스에서 진행되는 두번째 국제전시 프로젝트이다. 4월 5일에서
4월 30일까지 코리나 슈니트(Corinna Schnitt), 로버트 자이델(Robert Seidel),
얀 페르빅(Jan Verbeek), 하이케 바라노프스키(Heike Baranowsky) 총 4명이 독일작가의 미디어아트 작품과 미디어아트의 선구자
백남준의 작품을 미디어캔버스를 통해 표출한다.

[2011 Seoul Square German Media Art] is a second international exhibition hosted by ganaart gallery
cooperated with Geothe Institut korea. From 5th to 30th of April, four artists from germany,
Corinna Schnitt, Robert Seidel, Jan Verbee, Heike Baranowsky, present their artworks on this
huge canvas in the city of Seoul. In addition, a very special piece from one the most famous
artists in the world, Nam June Paik, is presented in cooperated with Nam June Paik Art Center in Korea.